2021년형 K7 프리미어 3.0가솔린 옵션 장난질 도를 넘어

2020년 10월, 갑자기 기아자동차의 K7 프리미어의 2021년형 모델이 공개되었고 판매 예약이 개시되었다.

그런데 커스텀 그릴 옵션이 새로 생기고, 기존에 있었던 스타일 라이트 옵션이 없어졌다.

스타일 옵션에는 계기판 클러스터가 12.3인치 풀 LCD로 들어가는 것과 19인치 휠 및 타이어가 들어가는 것이 포함되어 있어서, 이전까지는 스타일 라이트라는 별도 옵션으로 19인치 휠,타이어를 뺀 옵션이 있었다.

하지만 2021년형 K7 3.0 가솔린 모델에는 스타일옵션이 하나밖에 없어서 12.3인치 풀 LCD 클러스터를 쓰려면 19인치 휠과 타이어를 같이 써야 하는 말도 안되는 옵션 장난질이 시젼되었다.

현재, K7 프리미어 2.5 가솔린 X에디션은 12.3인치 풀LCD 클러스터를 선택하고나서, 19인치 휠을 선택하지 않을 수 있는데 그것보다 훨씬 비싼 3.0 시그니처 모델에서는 12.3인치 풀LCD 클러스터를 선택하면 무조건 19인치 휠을 선택할 수 밖에 없는 막장스러운 상황이 발생한 것이다.

 

기아 자동차는 도대체 무슨 베짱으로 이런 짓을 벌이는 지 이해할 수 없다. 
사서 욕을 먹으려고 열심히 노력하는 것도 아닐텐데.

아래는 10월 20일 기준 K7 프리미어 2021년형 판매가 카다로그이다.

price_k7_2020년10월12일기준.pdf
1.40MB

사람의 생각을 대신해 주는 서비스는 언제 나올까?

    이미지 맵

    돌아라! 세상/Life 다른 글

    댓글 0

    *

    *

    이전 글

    다음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