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폰 카메라 지긋지긋한 라이브 끄기

애플은 사용자들이 아이폰을 쓰면서 조금이라도 용량을 많이 잡아먹게 하려고 정말 열심히 일하는 것일까.
카메라 라이브 설정 하나만 보더라도 라이브를 꺼놔도 정말 지긋지긋하게 얼마있다가 자동으로 켜져서 사용자들 울화를 치밀어오르게 한다.

이 라이브를 끈 채로 유지하려면 일단 설정으로 가서 카메라로 들어간다. 거기 제일 위에 설정유지라는 곳으로 들어간다.

거기에 보면 Live Photo 옵션을 켠다. (끄는 게 아니다.) 켜야지 카메라 앱에서 라이브를 끄면 그 설정이 유지된다.

 

사람의 생각을 대신해 주는 서비스는 언제 나올까?

    이미지 맵

    배우자! IT/Web, App 다른 글

    댓글 0

    *

    *

    이전 글

    다음 글